위클리공감 공식 블로그

대한민국정책정보지


2018 평창동계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의 금빛 사냥이 시작됐습니다. 15개 전 종목에 선수 145명, 경기 임원(코치 포함) 40명, 본부 임원 35명 등 220명으로 구성된 우리 선수단은 금메달 8개, 은메달 4개, 동메달 8개 등 20개의 메달로 종합 4위에 오르겠다는 목표입니다.


평창동계올림픽

(사진=정책브리핑 포토, 평창 올림픽 선수단│ⓒ문화체육관광부)


145명 모든 선수의 선전이 기대되는 가운데 현재 다각도로 선수단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그중 평창동계올림픽 메달 사냥에 나서는 선수들을 소개한다.


위클리 공감 홈페이지에서 기사 원문 자세히 보기


|스피드스케이팅| 이상화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이상화(29·스포츠토토)는 일본의 강자 고다이라 나오와의 대결에서 승리해 밴쿠버와 소치올림픽에 이어 여자 500m 3연패라는 대기록을 달성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이상화는 초반 100m에서 강한 가속도를 이용해 올림픽 재패를 노릴 전망입니다.


|쇼트트랙| 최민정·심석희


15개 종목 가운데 우리나라가 가장 많은 메달을 기대하는 종목은 전통의 ‘메달 밭’인 쇼트트랙입니다. 여자팀은 간판스타 최민정(20·성남시청)과 심석희(21·한국체대)가 버티고 있어 금메달이 가장 기대됩니다.


여자 쇼트트랙은 4개 전 종목(500m·1000m·1500m·계주) 우승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지난 네 차례의 월드컵 성적을 종합하면 최민정이 1500m 랭킹 1위, 500m와 1000m는 랭킹 2위에 올라 있습니다. 심석희는 1000m와 1500m 종합 랭킹 3위입니다. 두 스타의 활약으로 여자팀은 계주 랭킹 1위를 기록했습니다.


|스켈레톤| 윤성빈


가장 기대를 모으는 선수는 윤성빈(24·강원도청)입니다. 윤성빈은 이번 시즌 월드컵에서 스켈레톤 황제 마르틴스 두쿠르스를 제치고 세계 랭킹 1위에 등극했습니다. 윤성빈은 2017~2018시즌 월드컵 1~7차 대회에 출전해 금 5개, 은 2개를 따내는 등 상승세가 두드러지고 있습니다. 썰매 종목의 홈 이점이 유난히 크다는 점도 윤성빈의 금빛 승전보를 기대하게 하는 이유입니다. 윤성빈이 두쿠르스를 넘어설 수 있을지가 최대의 관전 포인트입니다.


|피겨스케이팅| 최다빈


최다빈

(사진=정책브리핑 포토, 최다빈 선수│ⓒ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 ⓒ대한체육회)


밴쿠버올림픽 금메달리스트 김연아의 뒤를 잇고 있는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최다빈(18·수리고)의 활약도 기대됩니다. 최다빈은 2017년 2월 삿포로동계아시안게임에서 최고의 기량을 선보였습니다. 평창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은 러시아 예브게니아 메드베데바와 알리나 자기토바, 캐나다 케이틀린 오스먼드, 일본 미야하라 사토코, 미국 미라이 나가수 등이 메달권에 근접해 있습니다다. 세계적 스타들과 당당하게 겨룰 최다빈이 기대됩니다.


|스노보드| 이상호


이상호가 참가하는 스노보드 평행대회전은 알파인 스키처럼 스노보드로 가파른 경사를 빨리 내려오는 속도를 겨루는 종목입니다. 이상호는 이미 한국 스키 종목의 역사를 수차례 새로 쓰고 있습니다. 2017년 3월 터키에서 열린 월드컵에서 2위에 올라 한국 스키 사상 최초로 월드컵 메달을 획득했으며, 지난해 삿포로동계아시안게임에서는 2관왕에 올라 한국 스노보드 선수 최초로 아시안게임을 제패했습니다. 이번 올림픽에서 설상종목 첫 메달이 특히 기대되는 이유입니다.


|컬링| 쌍둥이 형제


쌍둥이 형제가 나란히 태극마크를 달고 고향인 강원도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까지 함께 나갑니다. 남자 컬링(4인조) 국가대표 이기복(23)과 믹스더블(혼성 2인조) 컬링 국가대표 이기정(23)은 강원도 춘천에서 태어난 쌍둥이 형제입니다. 이들은 주니어 시절에도 함께 국가대표로 활동했습니다. 형제는 “이번 올림픽으로 한국 컬링의 미래가 결정된다는 생각도 하고 있다”며 “우리 성적이 좋아야 컬링이 발전할 거라 여긴다. 국민에게 조금이라도 기쁨을 주고 싶다”며 형제 동반 메달을 꿈꾸고 있습니다.


메달 사냥에 나서는 145명, 모든 선수의 피나는 연습의 결실이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잘 맺을 수 있기를 마음으로 응원합니다.




Posted by 위클리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