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공감 공식 블로그

대한민국정책정보지


지난 8월 10일 ‘2021학년도 수능 개편 시안’이 발표되었습니다.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 개편 시안이 발표됨에 따라 올해 중학교 3학년 학생들의 입시 방향을 가늠할 수 있게 되었는데요. 이번 개편안은 학생의 진로와 적성에 맞는 학습과 선택과목의 활성화를 유도하고 학생·학부모의 수능 준비 부담을 덜어줄 수 있게 마련되었습니다. 



위클리 공감 홈페이지에서 기사 원문 자세히 보기



2021학년도 수능 절대평가 확대



현재 수능은 영어, 한국사 과목을 절대평가로 치르고 있습니다. 


▲교육부는 이외에 통합사회·통합과학, 제2외국어·한문 등 4개 과목을 절대평가 하는 ‘1안’과


▲국어, 수학, 탐구, 제2외국어·한문 모두를 절대평가 하는 ‘2안’을 두고 검토 중에 있습니다. 




절대평가 여부에 관계없이 ‘2015 개정 교육 과정’에 따라 수능 과목 체계에도 변화가 생깁니다. 


▲공통과목인 ‘통합사회·통합과학’이 추가되며 사회탐구, 과학탐구, 직업탐구의 선택과목은 2개에서 1개로 줄어듭니다. 


▲학생들은 현행처럼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통합사회·통합과학, 선택 1과목(사회탐구·과학탐구·직업탐구 중 택 1), 제2외국어·한문 등 최대 7과목에 응시하게 됩니다. 


▲수학은 지금처럼 가·나 형으로 분리되어 출제되며, 진로선택 과목인 과학Ⅱ는 출제 범위에서 제외됩니다. 


▲한국사 필수 응시는 유지되어 시험을 보지 않으면 성적표가 제공되지 않습니다. 


▲EBS 70% 연계 출제 원칙은 단계적으로 축소·폐지되거나 연계 방식을 개선이 될 계획입니다.








 

신고
Posted by 위클리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