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공감 공식 블로그

대한민국정책정보지


박근혜 대통령은 2월 16일 국회에서 행한 ‘국정에 관한 연설’에서 우리 국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테러방지법과 북한인권법의 통과를 요청하고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 노동개혁법안 등 쟁점 법안들의 조속한 처리를 당부하는 데 상당 부분을 할애했습니다.



▩ 민생 입법 촉구 서명에 100만 명 이상 참여


박 대통령은 “15년 만에 찾아온 살을 에는 강추위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고향 가는 바쁜 걸음도 멈춰선 채, ‘민생 구하기 입법 촉구 서명운동’에 100만 명이 넘는 시민이 참여했다”며 “이것은 지금 우리 앞에 놓인 어려움을 하루빨리 이겨내기 위해 하나 된 힘을 보이자는 국민의 눈물이자 절규”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서비스산업 육성은 우리에게 선택이 아닌 생존의 문제다. 우리 경제의 재도약과 청년의 미래가 여기에 달려 있기 때문”이라고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의 통과를 촉구하며 “일부에서 보건·의료 공공성을 훼손할 우려가 있다고 하지만 이것은 지나친 억측이고 기우에 불과하다. 정부가 제출한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 어디에도 보건·의료의 공공성을 훼손할 수 있는 조항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우리 청년들에게 새로운 일자리의 희망을 주고, 사회 안전망을 촘촘하게 만들어 근로자를 보호하며, 상생의 고용 생태계를 조성하는 일도 하루가 시급하다”면서 노동개혁은 일자리 개혁임을 강조하고 “하루속히 노동개혁 4법을 통과시켜주시기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 시급한 경제활성화, 민생법안 18개 중 ‘원샷법’만 통과


정부는 그동안 국회에 노동개혁법안과 함께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 등 ‘경제혁신과 재도약을 위해 반드시 통과시켜야 할 법안(8개)’에 대한 조속 통과를 요청해왔습니다.


유일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관계부처 장관들이 지난 2월 1일 “구조개혁 성패는 입법에 달려 있다”고 대국민 호소에 나선 뒤 박근혜 대통령은 2월 2일 주재한 제5회 국무회의에서 ‘민생 안정과 경제활력 제고를 위한 법안(10개)’에 대해서도 조속한 국회 통과를 요청했으며, 이들 중 유일하게 기업활력제고특별법(일명 ‘원샷법’)이 지난 2월 4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습니다.


부산상공회의소는 2월 4일 ‘원샷법’ 통과 이후 ‘부산 상공인 입장’이란 성명을 내고 “이번 특별법 통과는 많은 지역 기업에 사업 재편 그리고 활로를 모색할 기회가 될 것”이라고 평가하고, “특히 과잉공급으로 어려움을 겪는 조선, 철강 등 지역의 주력산업이 법 통과를 계기로 사업 재편을 통한 체질 개선에 속도를 낼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전국경제인연합회 추광호 산업본부장은 “우리 경제의 재도약을 위해서는 서비스산업발전법안, 노동개혁법안 등 국회에 계류 중인 경제활성화법안도 조속히 통과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고용노동부 산하 공공기관부터 노동개혁 실천키로


한편 이기권 고용노동부 장관은 2월 12일 서울지방고용노동청에서 열린 산하 공공기관장 정책협의회에서 고용노동부 산하 공공기관부터 ‘노동개혁 현장 실천’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노동개혁이 현장에서 실천되고 확산되는 데 솔선수범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이 장관은 “노동시장 개혁의 일환으로 발표한 공정인사 지침 및 취업규칙 지침은 현장의 노사가 함께 임금·근로시간 등 근로조건, 채용에서 퇴직관리에 이르는 인력 운영제도 전반을 능력·성과 중심으로 개선해나가도록 하는 신호등과 나침반 역할을 할 것”이라며 “고용노동부 산하 공공기관부터 솔선수범해 정책의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참석한 공공기관장들은 고용노동부 산하기관부터 임금피크제 정착, 능력·성과 중심 임금체계 개편을 포함한 능력 중심 인력 운영 관행 확산 등 노동개혁 과제를 성실히 수행해 국민들이 현장에서 그 성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을 약속했습니다.


지난 설 연휴를 앞두고 귀향이 바쁜 2월 5일에도 경제 살리기와 민생 구하기 입법 촉구 서명에 참여하고 있는 국민들이 많았습니다. 민생 구하기 입법 촉구 천만 서명운동본부는 2월 17일 현재 온 · 오프라인 서명자가 124만 명을 넘어섰다고 밝혔습니다. 국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민생안정 경제활성화 입법 촉구가 하루 빨리 처리될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



신고
Posted by 위클리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