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공감 공식 블로그

대한민국정책정보지


지금껏 출산지원서비스를 받으려면 개별 신청서를 여러 장 작성해서 제출해야 했어요. 가정양육수당, (다자녀) 전기요금경감, (다자녀) 도시가스요금경감, (다자녀) 지역난방요금경감, 출산 양육 지원금, 등등···. 


하지만, 이제는 통합신청서 1장 작성만으로도 모든 출산지원서비스를 한 번에 신청할 수 있게 됩니다. 바로 '정부 3.0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가 전국적으로 시행되기 때문이지요!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


두 아이의 엄마인 이수진(36) 씨는 최근 서울 은평구에서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를 최초로 신청했습니다. 그는 "양육수당과 출산지원금, 모유 수유 클리닉까지 첫아이를 낳았을 때는 몰랐던 서비스를 한 번에 모두 신청할 수 있어서 정말 편리했다"고 말했습니다.


셋째 아이 출생신고를 하러 동 주민센터를 찾은 윤지향(35) 씨도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를 이용해 출산 관련 서비스를 한 번에 신청했습니다. 윤 씨는 "아이 셋을 데리고 출산 관련 서비스 신청을 하기 위해 여러 차례 공공기관을 방문해야 한다는 생각에 걱정이 많았지만, 양육수당, 다자녀 공공요금 감면 등 9개 서비스를 한 번에 신청했을 뿐 아니라 그 외 여러 혜택까지 안내받을 수 있어 정말 기뻤다"고 밝혔습니다.


▣ 출생신고와 동시에 일석십조 누린다


주민센터에서 출생신고를 할 때 모든 출산 서비스를 통합 신청할 수 있는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가 지난 3월 31일부터 전국적으로 시행됐습니다. 행정자치부가 만든 이 서비스는 정부3.0 생애주기 서비스의 일환으로 양육수당, 출산지원금, 다자녀 공공요금 감면 등 각종 출산 지원 서비스를 출생신고할 때 한 번에 신청할 수 있습니다.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


정부3.0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는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3월 30일까지 서울 은평구·성북구, 부산 금정구, 광주 서구 등 4개 지자체에서 시범 실시했습니다. 특히 이 중 서울 은평구는 구청 내에 서비스를 효과적으로 알리는 것은 물론 다른 지자체에 시범 운영하며 얻은 노하우와 경험을 공유하며 전국적으로 이를 확산시키는 데도 기여했습니다.


▣ 행복한 아이·가정을 위한 또 다른 정부3.0 서비스


① 어린이집 입소 대기 관리시스템


보건복지부가 어린이집에서 그동안 수기로 관리하던 입소 대기자 명단을 손쉽게 온라인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마련한 시스템입니다.


입소 신청한 영유아의 입소 대기 순번은 시스템상 부여되는 점수에 따라 자동으로 결정됩니다. 이렇게 결정된 입소 순번은 시스템으로 부모에게 실시간으로 공개돼 부모는 자녀의 입소 가능 시기를 예측할 수 있습니다.


어린이집 또한 입소 대기 영유아의 정보 및 대기 순번 관리를 별도로 하지 않고 온라인으로 처리할 수 있게 돼 어린이집에 자녀를 보내고 싶은 부모와 입소 대기자를 관리하는 어린이집 모두에게 편리한 시스템으로 활용되고 있습니다.


입소 신청은 아이사랑보육포털(www.childcare.go.kr) 혹은 스마트폰 앱(아이사랑포털)을 통해 가능합니다.


② 식중독 조기 경보 시스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학교 급식으로 식중독 사고가 발생했을 때 동일 식재료에 의한 식중독 발생이 우려되는 학교에 문자메시지(SMS) 통보 등 경보를 발령해 식중독 확산을 조기에 차단하는 ‘식중독 조기 경보 시스템’을 구축·운영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식중독 조기 경보 시스템에 식중독 발생 학교, 업체 등을 지도에 표시해 식중독 발생 다발지역 등을 확인하게 하는 등 지리정보시스템(GIS)을 구축해 사용자의 편리를 위한 기능을 보완해나갈 예정입니다.


정부3.0의 궁극적 목적은 국민행복을 위한 협업과 소통입니다. '행복출산 원스톱 서비스'처럼 정부3.0 서비스가 더 많이 알려지고 국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우리나라 국민에게 행복을 전해주기를 기대합니다.




신고
Posted by 위클리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