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ekly공감


"대한 독립 만세!"

제68주년 광복절을 맞아 다양한 경축행사들이 전국에서 펼쳐집니다. 순국선열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계승하고 발전시키기 위해서 열리는 이번 행사들은 전국적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징검다리 연휴를 맞은 직장인들도 가까운 행사장을 찾을 수 있을 것 같은데요. 무더위와 열대야로 야외 행사나 낮 행사 보다는 해진 오후가 더 가고 싶은 마음이 살짝 들기는 합니다만 자녀나 조카와 함께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기며 참석하면 더욱 소중한 하루를 보낼 수 있을 겁니다.





  전국 곳곳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우선 8월 9~15일에는 산림청과 지자체가 주관하는 ‘제23회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가 열립니다. 이 축제는 광화문광장(서울), 청소년문화공원(경기 수원시), 국채보상운동공원(대구), 무궁화테마파크(강원 홍천군), 무궁화테마식물원(전북 완주군) 등지에서 열립니다. 축제 기간 동안 분화·분재 및 사진 전시, 무궁화 묘목 나누어주기 등 여러 행사가 진행됩니다.


  광복절 맞이 다양한 행사를 만나보세요.

8월 15일 서울 종로구 보신각에선 ‘보신각 타종행사’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일반시민 등 1천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보신각종이 33회 타종되며, 축하공연과 기념촬영 등이 있을 계획입니다.


같은 날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는 서울시립교향악단의 ‘광복 68주년 기념음악회’가 열립니다. 일반 시민 3천여 명을 대상으로 클래식 음악 연주를 들려줄 예정입니다.


8월 12~18일에는 ‘해외거주 독립운동후손 초청행사’가 진행됩니다. 해외에 거주하는 독립운동가 후손 21명은 독립기념관을 견학하고 광복절 경축식에 참석하고, 판문점 및 전쟁기념관을 견학하고 환송 만찬을 가질 계획입니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광복절을 기념하는 행사들이 진행이 되는데요. 8월 11일 쿠바 호세마르티문화원에서는 한인 후손과 교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하는 ‘쿠바 하바나 경축행사’가 열립니다. 8월15일 미국 뉴욕에서는 독립유공자 유족·교민·유학생 등 1,500여 명이 플러싱 코리아빌리지 대동연회장에 모여 ‘미국 뉴욕 경축 행사’를 엽니다.




  전국 태극기 달기 운동에 참여하세요.

정부는 전 국민을 대상으로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운동’을 벌일 계획입니다. 이 운동은 대한민국의 국권을 회복한 영예로운 날을 경축하고, 선열들의 숭고한 독립정신을 이어받아 발전시키기 위해 마련되었어요. 지자체 및 공공기관은 평소대로 24시간 태극기를 게양하며 각급 학교 및 군부대의 주 게양대는 평소대로 낮에 만 게양합니다.


국경일 등 당일에만 국기를 게양하는 각 가정·민간기업·단체 등은 8월 15일 오전 7시부터 오후 6시까지 태극기를 달면 됩니다. 단 1997년 1월 1일부터 시행된 ‘연중 24시간 국기게양제도’에 따라 광복절을 전후해 태극기를 계속 게양할 수 있습니다. 지자체별 주요 가로변은 8월 14~15일에 제한적으로 2일간 게양합니다. 다만 심한 비·바람 등 악천후로 태극기가 훼손될 우려가 있는 경우에는 게양하지 않으며 일시적인 악천후일 때는 날씨가 갠 후 달거나 일단 내렸다가 다시 게양하게 됩니다.



광복절은 대한민국의 국권을 회복한 나라 안팎으로 경축해야 하는 날입니다. 집에 있는 태극기를 손질해서 당일에 달고 광복절에 대한 의미 있는 프로그램을 온 가족이 관람하는 것도 좋고, 위에서 안내해드린 행사장에서 뜻깊은 날을 기념하는 행사에 참여해보는 것도 좋은 경험이 될 것입니다.&





Posted by 위클리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