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공감 공식 블로그

대한민국정책정보지


꽃이 가까이 있으면 향기만 퍼지는 것이 아닙니다. 마음을 따뜻하게 하는 힐링 효과가 자연스럽게 나타납니다. ‘꽃 생활화’ 운동은 꽃의 장점을 널리 알려 생활 속에서 자연스럽게 꽃이 소비되도록 하는 운동입니다. 드림플라워 클래스, 어린이 꽃 체험 교육, 사회 배려 계층을 위한 원예치료, 꽃 텃밭가꾸기 등 다양한 연령층을 위한 프로그램이 운영중입니다.

 

꽃 생활화 운동


인성교육과 함께하는 어린이 꽃 생활화 체험

한국화훼협회는 ‘어린이 꽃 생활화 체험교육’을 진행합니다. 어린이에게 꽃에 대한 관심과 꽃의 기능·효능을 알려 건강한 꽃 생활화를 유도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학생들이 화분을 만들고, 꽃씨 파종, 꽃 모종 심기, 물주기 등 모든 과정을 직접체험 하도록 해 꽃에 대한 이해와 정서안정을 위해 추진되며 20개 학교(40학급), 1200명의 학생이 참여합니다.


한국장식협회는 ‘어린이 꽃 생활화 체험교육’을 통해 ‘어린이의 재미있는 화훼 장식 특별 프로그램’을 활용한 체험학습을 추진합니다. 꽃을 좋아할 수 있는 창의적인 교육을 실시하며, 지방을 포함한 9개 학교, 450명이 교육을 받습니다. 한국화훼장식기사협회는 ‘인성교육과 함께하는 어린이 꽃 생활화 체험’을 운영합니다. 꽃 생활화 체험교육을 통해 학생들에게 정서안정과 인성교육을 실시합니다. 2개 학교(10학급), 300명의 학생이 참여합니다.


한국화원협회는 화원의 역할 확대와 꽃 생활화 핵심주체로 육성하기 위해 전국 화원을 대상으로 인증 신청을 받고 심사를 거쳐 100개소를 ‘착한꽃집’으로 선정했습니다. 2013~2016년까지 296개였던 착한꽃집은 이번에 100여 개가 늘어나면서 2017년 396개로 늘어납니다.


테마가 있는 꽃문화협동조합이 운영하는 ‘꽃 텃밭 학교’는 학생들이 직접 학교에 꽃 텃밭 정원 조성, 기르기, 활용하기, 채종하기 등 전 과정 체험의 기회를 제공해 꽃에 대한 인식제고와 더불어 학생들의 창의력 향상과 진로 체험 기회를 제공합니다.


한국절화협회가 운영하는 ‘드림플라워 클래스’는 학교 밖 아이들, 다문화가정, 장애인 등을 대상으로 꽃꽂이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정서 순화, 자기 계발, 대인관계 향상 및 사회공동체 의식 향상을 목적으로 합니다. 전국 10개 지역에서 100여 명의 학생이 참여합니다.


한국원예치료복지협회가 운영하는 ‘원예치료 프로그램’은 저소득층 가정, 노인, 장애인, 아동 등 사회배려 계층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생활 속 꽃 소비문화 확산과 원예치료 프로그램을 보급·확산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10개 지역, 총 40기관, 연인원 1600명이 꽃을 접하게 됩니다.


한국화원협회의 ‘꿈을 키우는 꽃 텃밭 정원 만들기 프로젝트’는 학생들과 함께 학교에 꽃 텃밭을 조성, 꽃씨와 모종을 심고, 텃밭 관리, 수확물 이용 체험 활동 및 활동 결과 보고 등 ‘꽃 텃밭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청소년들의 정서 발달과 창의성을 기릅니다. 한국꽃문화협회의 ‘어린이 꽃 생활화 체험교육사업’도 2개 학교, 300명의 학생들에게 캐주얼 꽃다발, 플라워 박스, 리스, 꽃바구니 만들기 등을 교육합니다.

 

꽃 생활화 운동


농림축산식품부는 꽃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화훼 관련 기관·단체와 함께 ‘꽃 생활화’ 운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2017년 생활 속 꽃 소비 활성화 홍보를 위해 벌인 ‘꽃 소비 생활화 홍보사업’으로 더 많은 사람이 꽃과 함께 하는 삶을 보내길 기대해봅니다.

 

 

 

신고
Posted by 위클리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