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ekly공감


내일은 음력 1월 15일. 새해 첫 보름인 정월대보름 입니다. 옛 조상들은 농사의 시작일이라 하여 정월대보름을 매우 큰 명절로 여겼습니다. 지방마다 차이는 있지만 정월대보름 자정을 전후로 마을의 평안을 비는 마을 제사를 지내기도 하였습니다. 오곡밥을 지어 먹으며 부럼을 깨고, 달맞이를 하는 등 여러 세시풍속을 즐겼답니다. 현대에 들어 점점 보기 힘들어지는 정월대보름 날의 절기 음식과 세시풍속에 대해 알아봅시다.


정월대보름 세시풍속 달집태우기


   정월대보름 절기 음식


오곡밥

일반적으로 쌀, 팥, 조, 콩, 수수를 이용해 오곡밥을 지어 먹었습니다. 대보름에 먹는다고 해 '보름밥'이라고도 불리는 오곡밥에는 한 해 동안 모든 곡식이 잘되기를 바라는 마음과 균형 잡인 영양을 섭취하여 건강을 지키는 지혜가 담겨 있습니다.


정월대보름 세시풍속 보름나물


보름나물 (묵은 나물)

오곡밥과 함께 각종 나물 반찬을 먹기도 했습니다. 호박고시, 박고시, 무고시, 외고시, 가지나물, 버섯, 고사리, 고비, 도라지 등 9가지 이상의 나물을 여름에 말려뒀다가 삶아 요리를 해먹으며 이를 통틀어 진채식 이라고도 부릅니다.


귀밝이술

새벽에 맑은 술, 보통 청주를 차게 마셨습니다. 집안 웃어른이 한 잔씩 따라주는 것이 관례로 이렇게 하면 귀가 밝아지고, 귓병이 생기지 않으며 일년내내 좋은 소식을 듣게 된다고 믿었습니다. 남녀노소 상관없이 모두가 마셨으며 술을 마시기 어려운 어린아이는 입술에 술을 묻혀 주었답니다. 귀밝이 술을 마시면 실제로 겨우 내 움츠러든 혈관의 혈액순환이 촉진돼 신체의 말단인 눈과 귀까지 기혈이 잘 뻗어나갈 수 있도록 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복쌈

복쌈은 밥을 김이나 취나물, 배춧잎 등에 싸서 먹는 것으로, 이렇게 정월대보름에 쌈을 먹게 되면 복(福)을 쌈 싸듯이 모을 수 있다는 풍습이 있습니다.


정월대보름 세시풍속 약식


약식

약식은 약밥, 약반으로 불리기도 하는데 신라시대 소지왕이 '정월대보름날, 까마귀의 도움으로 목숨을 구했다'하여 은혜를 갚고자 까마귀 제삿날로 정해 잣, 밤, 대추 등 귀한 임산물 재료를 넣어 약식을 지어 바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정월 대보름 세시풍속


부럼깨기

대보름날 새벽에는 부럼이라 하여 밤, 잣, 호두, 은행 등을 소리나게 깨물어 먹으면 1년동안 이가 강해지고, 종기나 부스럼이 나지 않는다고 믿었습니다.


정월대보름 세시풍속 풍물놀이


지신밟기

동리와 동리 집집의 지신을 밟아서 잡귀를 쫓아 연중 무사하고 복이 깃들기를 바라는 놀이입니다. 징·북·꽹과리·장고 등 악기를 성히 쳐 울리면서 동리에서도 비교적 부유한 사람의 집으로 차례차례 들어가서 지신을 밟으면서 반드시 ‘좋고 좋은 지신아, 잡귀·잡신은 뭍 알로 천행만복은 이 집으로’라고 소리를 하며 그 집의 마당·부엌 또는 광에서 밟고 걸으며 춤추면서 한바탕 놉니다. 지역에 따라서 마당 밟기·매귀·걸립 등으로 불립니다. 땅을 다스리는 신에게 인사를 드리고 못된 귀신을 물리쳐 한 해 동안 좋은 일만 생기고 풍년을 기원하는 풍속입니다.


더위 팔기

아침 해가 뜨기 전에 일어나 사람을 보면 상대방 이름을 부르며 '내 더위 사가라'하고 더위를 팝니다. 나이만큼 다른 사람들에게 더위를 팔면 그 해 일년동안 더위를 먹지 않는다고 하였습니다.


정월대보름 세시풍속 달맞이


달맞이

초저녁에 높은 곳으로 올라서 달을 맞는데, 먼저 달을 보는 사람이 길하다고 합니다. 동쪽 하늘이 붉어지고 대보름달이 솟을때 풍년 들기를 기원하고, 처녀·총각은 시집 장가 가기를 빌었습니다. 또한 달빛이 희면 비가 많고, 붉으면 가뭄이 있으며, 진하면 풍년이 들고, 달빛이 흐리면 흉년이 들 것이라는 1년 동안의 농사를 미리 점 치기도 했습니다.


쥐불놀이

밤에 들에 나가서 논 둑, 밭 둑을 태우는데 이것을 '쥐불놀이'라 부르며 못된 귀신을 쫒고 신성하게 봄을 맞이하는 것으로 잡초를 태움으로 해충의 알을 죽여 풍작을 기도하는 세시풍속입니다. 탄 잡초는 봄에 새싹이 날때 거름으로 쓰입니다.


달집 태우기

짚이나 솔가지 등을 모아 언덕이나 산위에서 쌓아 놓고 보름달이 떠오르기를 기다려 불을 질러 주위를 밝히는 놀이입니다. 달집의 모양은 지방에 따라 약간씩 차이가 있으나 일반적으로 3개의 막대기를 알맞은 간격으로 세워 꼭대기를 하나로 모아 묶은 뒤 한쪽만 틔워 놓고 나머지는 이엉으로 감싸는 형태입니다. 짚으로만 만들면 금방 타버리기 때문에 소나무 가지 등을 함께 넣는 때가 많습니다. 달집이 활활 잘 타오르면 그 해에 풍년이 들고 잘 타지 않거나 꺼져 버리면 흉년이 든다고 합니다.


   정월 대보름 행사 안내


정월대보름 세시풍속 남산한옥마을


정월대보름 맞이 축제한마당

장소: 서울 중구 남산골 한옥마을

날짜: 2015. 3. 5

시간: 12:00 ~ 19:00

내용: 동제, 지신밟기, 민요, 달집태우기 공연과 부럼깨기, 콩 볶아 먹기, 떡메치기 등 세시풍속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행사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17:00 부터는 민요공연과 달집 태우기를 진행하며 행사를 마칩니다.


정월대보름 박물관 나들이

장소: 한성 백제 박물관 광장 및 로비

날짜: 2015. 3. 5 ~2015. 3. 8

시간: 5일 18:00 ~

내용: 풍물놀이, 강강술래, 윷놀이, 투호, 제기차기, 복조리 만들기, 송파다리밟기, 달집 태우기 외


노들텃밭 정월대보름 행사

장소: 노들텃밭

날짜: 2015. 3. 5

시간: 15:00 ~ 20:00


북서울꿈의숲 정월대보름 한마당

장소: 북서울꿈의숲 문화광장 일대

날짜: 2015. 3. 5

시간: 16:00 ~ 21:00


정월대보름 민속놀이 한마당

장소: 강동구.

날짜: 4일_암사1~3동, 5일_천호1동, 고덕1~2동

시간: 11:00 ~


정월대보름 민속놀이 한마당

장소: 강서구 과해동 힐링체험농원

날짜 2015. 3. 5

시간: 16:00 ~ 20:00


2015 정월대보름 큰잔치

장소: 도봉구 구청 광장

날짜: 2015. 3. 5


정월대보름 민속축제

장소: 양천구 신정교 아래

날짜: 2015. 3. 7

시간: 13:30 ~


무형문화재와 함께하는 정월대보름

장소: 대전 대덕구 장동 산디마을, 중구 무수동 무수천하마을

날짜: 2015. 3. 4


정월 대보름에는 유독 불과 관련된 세시풍속이 많습니다. 행사에서도 쥐불놀이와 달집 태우기로 마무리를 하고 깡통에 불을 넣어 돌리는 깡통돌리기나 횃불 싸움을 계획한 지역도 있습니다. 금일 오후부터 명일까지 진행되는 정월대보름 행사에 따라 산불예방전문진화대, 산불감시원의 근무시간도 조정된다고 합니다. 불씨가 번지지 않도록 조심하면서 미풍양속 즐기면서 우리나라의 세시풍속을 이어나가시길 바랍니다.



Posted by 위클리공감

댓글을 달아 주세요